전부를 걸 각오는 되어 있어?

일상 근황이나 제가 관심있는 분야의 정보를 올립니다.

R.O.S.E : Song I am. 자세히보기

트인낭 2

[20210807] 이런저런 근황

1. 6월 중순부터 (국민취업지원제도 연계로) 자격증 시험을 위해 학원을 다니고 있는데 (자격증 시험 근황은 아래 참조) 이제 다음주 화요일이면 그것도 끝난다. 참 고생이 많았다. 나 자신... 1-1. 며칠 전(3일) 컴활 2급 실기 상시시험을 쳤다. 지난해 말 같은 종목의 1급에 도전했다가 실기에서 (엑셀 점수 때문에) 탈락한 경험을 바탕삼아 시간에 쫒기지 않고 모든 문제를 다 풀 수 있었다. 참고로 1급 실기는 엑셀(스프레드시트) + 액세스(DB) 구성이지만 2급 실기는 엑셀만 본다. 이제 합격자 발표(20일)만 남았는데 정말 최악의 경우가 아니면 무난하게 합격이지 싶다. 1-2. 거기에 다음 주말(14일)에는 ITQ 시험이 있다. 이건 위에서 말한 컴활에 비해서는 상대적으로 신경을 덜 쓰고 있는데..

잡담 2021.08.07

[20210312] 몇가지 근황

#1. 오랫만에 태블릿을 가지게 되었다. 저번달에 모 알뜰폰(MVNO) 통신사에서 데이터전용(LTE) 요금제 6개월 무료 프로모션을 하면서 태블릿 또한 같이 판매하고 있길래 지난달 하순에 신청을 했고 신청을 한지 1주일만인 이번달 초에 유심 개통이 되어서 같이 도착했다. 기종은 갤럭시 탭 S6 라이트. (당연히 LTE 버전이다) 1주일 넘게 나름 만족하면서 사용 중인데 자세한 건 나중에 별도의 글로 쓸 생각이므로 여기선 길게 말하지 않겠다. #2. 트위터를 다시 그만두었다. 우선 배경부터 설명하자면 작년 초에 있었던 모종의 일로 트위터를 삭제하고 다시는 안하기로 나 자신과 약속했던 적이 있었다. 그랬던 내가 그 약속을 어기고선 그해 4월 쯤에 다시 트위터를 시작했었다. (덕질을 하려면 트위터가 거의 필수..

잡담 2021.03.12 (2)